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주문조회 장바구니 고객센터
 
 
              대림 ,  2020소금다이어리 ,  성탄카드 ,  쓰기노트
 
 
도서 월간생활성서 여정성경교재 쓰기성경 은총성경쓰기 첫영성체교재 음반 성물

최근본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북마크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상품번호 : 18742
       
      10%
      상처 입은 가정을 위한 자비의 복음 / 가톨릭출판사
      판매가 16,000원  할인내역
      할인내역

      구분 할인
      기본할인 1,600원
      14,400
      무이자할부
      무이자할부 카드안내 X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적립금 432원
      배송 택배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정보
      전자상거래 상품정보 제공 고시
      도서명 상처 입은 가정을 위한 자비의 복음
      저자, 역자, 출판사 디오니지 테타만치 / 김정훈, 이상훈 / 가톨릭출판사
      크기 148mm X 220mm
      쪽수 164쪽
      제품 구성
      출간일 2019-05-15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설명참조
      브랜드 가톨릭출판사
      고객평가 0건  ★★★★★ 0/5
      출판사 가톨릭출판사
      글쓴이, 옮긴이 디오니지 테타만치 / 김정훈, 이상훈
      크기 148mm X 220mm
      쪽수 164쪽
      출간일 2019-05-15
      출고예상일 서원운영일 기준 36시간 이내 발송 가능
      수량
      총 상품금액 14,400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별거, 이혼, 재혼, 여러 어려움을 겪어 상처 입은 가정에 

      주님 안에서 치유되고 항구한 믿음을 갖도록 하는 방법


      통계청에서 발표한 혼인·이혼 통계를 보면 오늘날 혼인하는 이들은 점점 줄어들고 이혼하는 이들은 늘어난다. 이는 어느 식으로든 어려움을 겪는 한 부모 가정, 재혼 가정 등 여러 형태의 가정이 늘어나고 있음을 알려 준다. 이러한 상처 입은 가정의 구성원들은 사회에서뿐 아니라 교회 공동체 안에서도 곱지 않은 시선으로 보는 이들 때문에 상처가 더욱 커진다.


      사실 교회는 예전부터 모든 이에게, 즉 상처 입은 가정에도 그리스도와 한자리에서 참된 믿음과 희망으로 살아가도록 초대해 왔다. 그러나 상처 입은 가정에 이 초대가 제대로 전달되지 않으면서 그 가정의 구성원들은 그리스도인 공동체에서 멀어졌다고 느끼며 슬퍼하거나, 쫓겨났다고 느끼기도 한다. 이러한 상처 입은 이들에게 그리스도는 그분을 믿는 모든 이들과 항상 함께한다는 희망을 전하고, 각기 다른 어려움에 처한 가정의 상처를 돌보아야 한다는 사목의 필요성을 강조한 책 《상처 입은 가정을 위한 자비의 복음》(가톨릭출판사, 사장 김대영 디다꼬 신부)이 출간되었다. 이 책을 쓴 디오니지 테타만치 추기경은 카를로 마리아 마르티니 추기경의 뒤를 이어 밀라노대교구를 이끈 분이다. 그는 사제직을 수행하면서 어려움에 처한 여러 가정과 많은 부부를 만나며 각기 다양한 상황 속에서 상처 입은 그들에게 도움이 되기 위해 했던 고찰을 이 책에 담았다. 저자는 어렵고 힘든 상황 속에 있는 이들을 위한 사목이 필요하다고 힘주어 말한다.


      사실 교회는 가정을 위한 세계주교대의원회의를 개최하는 한편, 오늘날 우리 시대의 혼인과 가정을 향한 주 예수님의 은총과 계명을 위해 새롭고 열정적인 마음으로 봉사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필자는 이러한 여정 중에 있는 교회의 고찰과 기도에 개인적으로 ‘동참’하고자 하는 모든 이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이 책을 마련했다.

       

      — 머리말 중에서



      너도 가서 착한 사마리아인처럼 그렇게 하여라 (루카 10,37 참조)

       

      실패한 사랑 때문에 상처 입은 가정의 구성원들은 교회라도 어머니의 마음으로 따뜻하게 포용하고 자비를 베풀기를 마음 한편으로 기대한다. 그렇지만 마땅히 자비와 사랑을 베풀어야 할 교회 안에서 활동하는 신자들의 분위기는 실은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다. 그런 분위기 안에서는 굳은 믿음으로 신앙생활을 하던 이들도 자신을 죄인이라고 느껴 교회에서 떠나거나 실망하여 하느님과 멀어진다.

      저자는 이 책에서 교회에서 멀어져 고립된 상처 입은 가정의 다양한 어려움을 살피고 이들을 자비로운 마음으로 포용하며 복음을 전해야 함을 강조한다. 그러려면 ‘특별한 가정 사목’이 필요하고, 그에 더해 새롭게 복음화하기 위해 성인들에게 혼인과 관련한 ‘특별한 교리 교육’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이는 유일무이한 부부의 유대를 강화해 주며 교회의 주변인들이 상처 입은 가정의 구성원들을 환대하도록 도울 것이다.

      사회가 변해 가면서 여러 형태의 가정이 생기고, 다양한 어려움을 겪는다. 이러한 시대의 변화에 따라 교회는 어떠한 형태의 가정이든 복음을 전하려 노력해야 할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특히 이 책은 혼인 장애에 걸린 이들도 교회에서 멀어지지 않는 방법을 찾으며 저자가 고찰한 내용을 프란치스코 교황의 기자 회견 및, 강론, 여러 교황 권고와 제2차 바티칸 공의회 문헌 등 교회의 공식적인 입장을 담은 자료들을 통해 뒷받침하고 있다. 그리하여 이 책을 읽으면 가정 사목을 해야 하는 사제들이 마음이 부서져 교회에서 멀어진 많은 이들을 위해 어떻게 사목해야 할지 다시 한번 생각해 볼 계기가 될 것이다.

       

      세상이 점점 더 거칠어지고 팍팍해지면서 상처 입은 가정들이 늘어납니다. 그래서 그들에게 예수님의 자비와 치유의 손길을 전해 줄 이들도 더 많이 필요합니다. 너도 가서 그렇게 하여라, 곧 ‘너도 가서 상처 입은 이들에게 자비를 베풀어라.’라는 주님의 말씀을 실천하고자 하는 모든 이들, 특히 사제들에게 이 책을 적극 추천합니다.

       

       

      — 추천사(서울대교구 총대리 손희송 베네딕토 주교) 중에서

      추천사 … 5

      머리말 … 8

      Ⅰ. 여전히 계속되는 물음 … 18

      Ⅱ. 프란치스코 교황님의 기내 기자 회견 … 30

      Ⅲ. 고통과 희망 사이에서 교회를 향한 질문들 … 45

      Ⅳ. 우리 모두가 알고 있어야 할 교회의 대답과 입장 … 54

      Ⅴ. 그리스도와 교회의 마음과 조화를 이루면서 지평을 확대하기 … 63

      Ⅵ. 교회 안에 있는가, 교회 밖에 있는가? … 72

      Ⅶ. 믿음의 여정을 지속하기 위해서 … 83

      Ⅷ. 베네딕토 16세 교황님의 가르침 _ 배워야 할 고통 … 102

      Ⅸ. 가정에 관한 세계주교대의원회의 … 113

      Ⅹ. 하느님께서 맺어 주신 것을 사람이 갈라놓아서는 안 된다 … 122

      Ⅺ. 상처 입은 가정을 위한 교회의 새로운 가르침은 가능한 것인가? … 139

      결론 자비 _ 하느님의 휴식과 기쁨 … 146


      글쓴이 디오니지 테타만치(Dionigi Tettamanzi)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태어났다. 로마 교황청립 그레고리오 대학교에서 신학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1957년에 사제품을 받았다. 1995년에 제노바 대교구장이 되었으며 1998년에 추기경으로 서임되었다. 카를로 마리아 마르티니 추기경의 뒤를 이어 2002년에 밀라노 대교구장에 임명되었다.

       

      옮긴이 김정훈

      전주교구 사제. 1996년 사제품을 받았다. 1996년 로마 교황청립 우르바노 대학교를 졸업하고, 1998년 같은 대학원에서 성서 신학 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2008년 박사 과정을 수료했다.

      저서로는 《시서와 지혜서-현인들과 함께하는 성경 묵상》, 《역사서-이스라엘과 함께하는 성경 묵상》, 《예언서-예언자들과 함께하는 성경 묵상》, 《모세오경: 모세와 함께하는 성경 묵상》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프란치스코 교황과 함께 드리는 첫 묵주 기도》, 《전례단 안내서》, 《프란치스코 교황이 말하는 신앙생활의 핵심》, 《25가지 성탄 이야기, 그리고 또 하나의 이야기》, 《교황 프란치스코 자비의 교회》, 《미사의 역사》, 《성경 시대의 여인들》 등이 있다.


      옮긴이 이상훈

      전주교구 사제. 2011년 사제품을 받았다. 2010년 광주가톨릭대학교에서 성서 신학 석사 학위를 받았고, 2017년 교황청립 살레시오 대학교에서 교리 교육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이 상품을 본 고객들이 가장 많이 구매한 다른 상품

      전례력 (2019-2020 가해) 사제용 /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미사를 거행하고 시간 전례를 바치는 예규
      6,000 원
      전례 봉사 / 생활성서사
      재개정판
      13,000 원
      11,700 원
      10개국어 미사 통상문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개정판
      6,000 원
      가톨릭 기도서, 성가 (합본) 지퍼 / 한국천주교주교회의
      30,000 원
      미사 마음의 문을 열다 / 생활성서사
      12,000 원
      10,800 원
      회사소개 오시는 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안내
      회사명 : 재)까리따스수녀회생활성서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0-82-05272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북구 덕릉로 42길 57-4
      통신판매업 신고 : 제2009-서울강북-0364호 | 호스팅제공자 : (주)가비아 |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박상은 | 대표자 : 김사비나
      문의전화 : 02)945-5985 / 월간지 : 02)945-5986 / 단행본 : 02)945-5987 / FAX : 02)945-5988
      contact : biblelifebiz@biblelife.co.kr for more information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